2019년 기해년 돼지가 날다
2019년 기해년 돼지가 날다
  • 김귀옥
  • 승인 2018.12.31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귀  옥
김 귀 옥

2019년 기해년 돼지가 날다

겨울바람이 나뭇잎을 날려보낸다
담장 넘어엔 노을타는 냄새가 난다
헐벗은 나무가지 끝에 서서
까마득히 멀어진 따스함을 찾아
날 수 없는 날개짖으로 꿈을 찾아 파닥인다

햇살이 긴 혀바닥으로 겨울을 쓰윽쓰윽 햝아버리는 날

열손가락 넘게 달린 분홍빛 젖무덤을 헤치고
눈박고 코박고 파고드는 새끼돼지들
선한 눈빛으로 아낌없이 내어주는 엄마돼지

펄펄 끓는 가슴에 묻어둔
돼지의 꿈과 희망과 행복을
기해년 행운의 돼지가 
나에게 너에게 모두에게
날려보내리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