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과 소달구지
민생과 소달구지
  • 설봉 전 무 웅
  • 승인 2019.01.30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雪峰 전무웅
雪峰 전무웅

민생과 소달구지
                      설봉 전 무 웅

삐꺼덕 거리는
수레바퀴를
고칠 전문가는 없는가

짐은 가득 실었는데
삐꺼덕 거리는 소리에
소달구지 넘어질까 두렵다

민생은 눈이 멀어
앞은 못봐도
해 지는 것은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