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 새의 첫 비행
어린 새의 첫 비행
  • 박소연
  • 승인 2019.02.28 2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력 : 2018년도 6월 영남문학에서 (솟대)로 등단 2018년 제1회 진도사랑 시 공모전 입선
약력 : 2018년도 6월 영남문학에서 (솟대)로 등단
    2018년 제1회 진도사랑 시 공모전 입선

어린 새의 첫 비행
                         박소연

열 달 품어 알에서 깬 어린 새
배냇짓, 날갯짓하며 뒤뚱이더니
둥지 밖으로 고개 내민다

낭떠러지 깊은 데서 달려오는
매서운 바람의 고삐를 낚아채
등에 타고 달려야 하는 첫 날

저 바람 따라 날아오르면
어디든 마음껏 활보할 거라고
후들대는 등 떠미는 어미의 마른 입술

하늘 가득히 채운 깃털 사이로
햇살이 파고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