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시] 그대의 창窓
[축시] 그대의 창窓
  • 松巖 장사현
  • 승인 2020.04.07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자치신문 24주년기념 축시
장사현 약력- 경북 봉화 출생. 시인, 수필가, 문학평론가- 한국문인협회 이사, 죽순문학회 이사 외 다수- 영남대학교 문학예술특별과정 전담- 저서 『수필문학 총서』외 다수 발간- 한국문인문학상 본상 외 다수 수상- 전국단위 주요 문학세미나 발제위원- 각종 문학상 심사, 문예진흥기금 심의위원- 종합문예지《영남문학》발행인- 청도에서 ‘연지 갤러리’ 및 사무실 운영- 사단법인 영남문학예술인협회 이사장
장사현
약력- 경북 봉화 출생. 시인, 수필가
문학평론가- 한국문인협회 이사
죽순문학회 이사 외 다수
영남대학교 문학예술특별과정 전담
저서 『수필문학 총서』외 다수 발간
한국문인문학상 본상 외 다수 수상
전국단위 주요 문학세미나 발제위원
각종 문학상 심사, 문예진흥기금 심의위원
종합문예지《영남문학》발행인
청도에서 ‘연지 갤러리’ 및 사무실 운영
사단법인 영남문학예술인협회 이사장

    그대의 창窓
                    松巖 장사현

따스한 자음과 거침없는 모음으로
정론을 펼쳐온 녹색대변지
경산자치신문!

만화방창萬化方暢 춘흥春興에
창간하여 24성상星霜을 돌면서
우뚝 세운 이상의 탑

어느덧 그대는
경산시민의 고향이 되어
동구밖 느티나무처럼 정겹다

그대가 창을 열 때면
허기진 그믐달이 아프고
환한 보름달이 풍요롭다

그대가 또 창을 열면
서정의 햇살이 눈부시고
서사의 샛별이 형형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