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2021년 공공비축미곡 1,397톤 매입
경산시, 2021년 공공비축미곡 1,397톤 매입
  • 김도경 기자
  • 승인 2021.11.17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7일까지 34,923포대(1,397톤) 매입
농업인 편의를 위해 포대 및 톤백으로 구분 매입

  경산시는 지난 12일 하양읍을 시작으로 오는 12월 7일까지 지역 내 농협창고를 이용해 2021년 공공비축미곡 1,397톤을 매입한다.

  올해 공공비축미곡 매입물량은 총 34,923포(1,397톤)로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이며 매입품종은 일품벼와 삼광벼 2개 품종이다.

  포장 단량은 소형포대(40kg)와 톤백(800kg)으로 구분하여 매입하며 농가에서는 건조한 벼의 수분함량을 13~15%로 맞추고 한 포대 내에 다른 품종이 혼입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특히, 2018년부터 품종검정제도가 시행되면서 농가가 계약서에 기재한 품종과 출하 품종의 일치 여부를 확인하고, 위반 시 향후 5년간 공공비축미 매입대상에서 제외됨으로 출하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매입가격은 수매 당일 중간정산금으로 포대당(40kg) 3만 원을 우선 지급하고 최종 정산은 수확기(10월~12월)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반영해 12월 말에 확정하여 농협을 통해 일괄 지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