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일 경산시장 후보, 개소식 성황리에 마쳐
조현일 경산시장 후보, 개소식 성황리에 마쳐
  • 김도경 기자
  • 승인 2022.05.16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조현일 경산시장 후보는 14일 오전 11시 선거사무소(남매로 227, 2층)에서 3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개소식에는 윤두현 국회의원, 국민의힘 시·도 후보자, 윤영조(전.경산시장), 고우현 경상북도의회의장, 구진모 윤석열 대통령조직총괄본부 본부장, 김재학 윤석열 대통령조직총괄본부 현장특위 위원장 및 경산시민 등 3천여 명이 운집한 가운데 성황리에 행사가 마무리됐다.

  이날 행사는 개식, 국민의례, 내빈소개, 환영의 인사(선대위원장), 축하 인사(내빈), 공약 전달 퍼포먼스, 국민의힘 시·도의원 후보 전체 인사, 후보 인사말, 만세삼창, 기념촬영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허수영 부위원장은 “얼마 전 저도 경산시장 예비후보로 경쟁을 펼쳤다. 하지만 공정한 경쟁에서 저는 고배를 마셨지만, 여기 계시는 조현일 후보는 저의 꿈을 대신해 경산의 미래를 위해 헌신해 달라.”라며, “조현일 후보를 선택해 주시고 힘을 실어 달라고 했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또한 국민의힘 윤두현 경산시 당협위원장은 축사에서 “윤석열 정부가 들어섰으며 저희 당이 집권했다. 경산시의 발전을 위해서도 이제 기회가 온 것이며, 야당 시절에는 너무나 힘겨운 싸움을 해왔다.”“우리 경산은 지난 대선에서 압도적인 지지로 정권창출에 기여했으니 이번 지방선거에서도 우리 당 후보자들에게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달라.”고 호소했다.

  이어 조현일 후보는 인사말에서 “저는 공천과정에서 도당 공심위에서 5대4 단수추천으로 중앙 공심위에서 의결을 받았다. 저는 당당하고 공정하게 공천을 받았다.”“상대방의 흑색선전에는 대응하지 않겠다. 시간이 너무 부족하다.”며 “여기 계신 국민의힘 모든 후보들을 당선시켜 주셔서, 두 배 더 행복한 경산을 만들어 주십시오. 압도적인 승리로 보답하겠습니다.”며 필승의지를 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