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나눔도시 경산시, 2018 경북사랑의열매 ‘최우수상’ 수상
착한나눔도시 경산시, 2018 경북사랑의열매 ‘최우수상’ 수상
  • 구본교 기자
  • 승인 2018.10.24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산시 2018경북사랑의 열매 유공자 포상식에서 ‘최우수상’ 수상
- 경산시 사랑의열매나눔봉사단 작년에 이어 올해도 ‘최우수상’ 수상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지난 12일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신현수)가 주최한 「2018년 경북사랑의열매 유공자 포상식」에서 지자체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경산시는 2016년 기부문화 확산의 원년을 선포한 이래로 관내 기업체, 금융기관, 어린이집, 미용실 등이 착한일터, 착한가게 가입을 통한 정기후원자 증가와 시민들의 십시일반 기부 참여로 도내 하위권이었던 개인기부액이 대폭 늘어나 이날 최우수상 수상의 영광을 누리게 되었다.

  한편, 경산시 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단장 김세준)도 우수 봉사단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동시에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나눔봉사단은 관내 크고 작은 행사에서 홍보부스를 운영해 시민들의 참여를 독려하고 착한가게 릴레이 캠페인 활동 등 경산시를 착한 나눔 도시로 변화시켜나가는데 큰 역할을 해온 공을 인정받아 작년에 이어 올해도 ‘최우수상’을 수상하게 된 것이다.

  또한, 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 김세준 단장은 경상북도지사 표창을 수상함으로써 기쁨이 배가 되었다. 2012년 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 부단장으로 시작해 현재 단장을 맡고 있는 김세준 단장은 30여 년간 크고 작은 단체에서 봉사활동에 참여해왔으며, 기부활동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참여를 독려하는 활동을 통해 지역의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했다. 김세준 단장은 “이러한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 더 큰 책임감을 갖고 경산의 나눔 문화를 확산시켜나가는 데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그뿐 아니라 경산시 어린이집연합회도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상’을 수상했다. 연합회에서는 매년 어린이와 교사가 함께 동전 모으기 행사를 통해 친구들과 작은 금액이라도 모으면 큰 힘이 된다는 것을 체험하게 하고, 나눔이 생활화되도록 나눔 교육을 통해 인성을 기르고, 정기적인 후원을 하고자 108개소 원장들이 착한가게에 동시 가입하는 등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한 바가 크다.

  최대진 경산부시장은 “시민의 작은 기부가 큰 힘이 되어 경산시와 나눔봉사단이 함께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얻게 된 것이므로 이 기쁨을 시민과 함께 나누겠다. 앞으로 경산시민 모두가 희망이 되고 행복이 되는 나눔에 동참할 수 있는 분위기가 자연스럽게 조성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