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 자동확산 소화기 설치로 화재위험 크게 줄여
전통시장 자동확산 소화기 설치로 화재위험 크게 줄여
  • 김도경 기자
  • 승인 2019.07.01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 발생 시 초동진화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

  경산시는 전통시장이 화재에 취약하고, 특히 야간에 화재 발생 시를 대비하여 스프링클러가 설치되지 아니한 경산자인공설시장에 화재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6월부터 각 점포마다 1대식 자동확산 소화기 470대를 설치하고 있다.

  자동확산 소화기는 점포마다 화재 발생 우려가 있는 천정에 부착하여 화재 발생 시 72도의 열 감지에 자동으로 소화 약재가 분사되며, 특히 소방차가 도착하기 전 초동진화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건물이 노후화되어 항상 화재 위험이 상존하고 있던 경산공설시장에 대해 C지구 및 어물 지구 재건축, 주차시설 110대 확충, 모든 통로 아케이드 설치 등 시설현대화사업을 추진하여 현재 35%의 공정률과 2020년 말 공사 준공을 목표로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되고 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최근 재래시장과 복합 상가 등의 대형 화재사고를 계기로 우리지역 전통시장에 시설현대화와 화재안전 점검을 강화해 안전하고 편리한 전통시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