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용식 우체국 집배원, 지역 학생을 위한 장학금 기탁
유용식 우체국 집배원, 지역 학생을 위한 장학금 기탁
  • 김도경 기자
  • 승인 2022.06.07 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학생의 인재 양성을 위해 경산시장학회에 1백만 원 기탁

  대구 달성우체국에 근무하는 집배원 유용식 씨(56세)가 지난2일 경산시 장학회에 장학금 1백만 원을 기탁했다.

  영천, 경주 등을 거쳐 현재의 달성우체국까지 33년째 재직 중인 유용식 씨는 “경산에 거주하면서 퇴직을 앞두고 지역 학생들을 위해 할 수 있는 뜻 있는 일을 찾다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기부를 결심하게 되었다”고 동기를 전하며, 작게나마 학생들에게 힘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유용식 씨는 지난 2009년~2011년에 걸쳐 영천우체국 재직 시 영천시 장학회에 장학금을 기부하여 지역 학생들의 학업 도움에 일조하였으며, 고향인 영천의 후배들을 위해 영천중학교, 영동고등학교에도 각각 1백만 원씩 기부하는 등 인재 양성을 위해 꾸준히 봉사해왔다.

  이와 더불어 구호단체인 ‘함께하는 사랑밭’, ‘유니세프’와 뇌성마비 환자를 위해 매월 지속해서 기부하는 등 타의 모범이 되고 있다.

  이러한 사회 봉사활동의 업적을 높이 평가받아 장관, 도지사 표창 등을 수상하고 모범공무원(집배원)으로 선정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