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 공청회
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 공청회
  • 김도경 기자
  • 승인 2022.06.07 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시는 지난 30일 경산시청 대회의실에서 기업과 기관, 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 공청회를 열었다.

  이번 공청회는 중소벤처기업부에 신규 규제자유특구 지정신청을 위한 사전 행정절차*로서 특구 대상지역 주민, 기업 등 이해관계자들에게 현장에서 특구 사업계획(안)을 설명하고 다양한 의견들을 수렴·반영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특화발전특구에 관한 규제특례법 제7조(주민 등의 의견청취)

  먼저 「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 사업계획(안)에 관한 내용과 함께 지정 필요성, 추진 경과 및 향후 추진 일정 등을 발표했다. 

  이어서 참여기업들을 대상으로 사업의 이해와 참여를 높이기 위해 규제 자유특구 제도소개와 구체적인 사업화 지원방안 등에 대해 설명했다. 끝으로 참석 주민과 기업들로부터 특구 사업에 대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와 함께 다양한 의견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현장에서의 기업과 주민의 소리와 공고열람 의견 등을 특구 사업계획에 적극 반영함으로써 특구 계획의 완성도, 사업화 가능성, 정책 체감도 등을 높일 예정이다.

 「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는 작년부터 14개 비수도권 시도와 치열하게 경쟁하며 예선과 본선을 거쳐 이제 3차 분과위원회만을 남기고 있다. 이후에는 특구 지정 신청과 심의위원회, 특구위원회를 거쳐 7월 중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김주령 부시장 은 “규제자유특구 지정으로 지역기업의 매출 증대 및 투자유치 등이 기대되며 신규 일자리 창출로 시민들이 경제적 체감을 느낄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